저스틴 선 “FTX 사태 결과 달라질 수 있었다”

  Posted: 2022-11-22

저스틴 선 트론 창업자 겸 후오비 고문이 싱가포르에서 진행된 후오비 리뉴얼 이벤트에서 “FTX 사태는 지금보다 나은 결과를 얻을 수 있었다”고 지적했다. 그는 이와 관련해 “FTX는 문제 제기 이후 파산으로 치닫는 시간이 너무 짧았다. 처음 문제가 불거졌을 때 FTX에는 10~15억 달러 규모의 자산이 있었다. 충격을 줄일 수 있었다. 그러나 문제는 이슈가 발생한 이후 너무 빠르게 플랫폼 전반에 대한 컨트롤을 상실했다는 것이다. 특히 플랫폼에 대한 법률 책임자들의 이해가 전무했다. 웹사이트, 애플리케이션이 순식간에 폐쇄되면서 자금을 움직일 채널이 막혔고, 기업 계정이 모두 동결되면서 사실상 이를 수습해야 할 모든 직원이 해고됐다. 자금은 있었지만 대응할 시간이 너무 짧았다”고 설명했다.

– By CoinN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