前 SEC 선임고문 “셀시우스 사태, 기업 차원 문제 아냐… 업계 규제 강화 야기”

  Posted: 2022-06-22

전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선임고문인 하워드 피셔(Howard Fischer)가 코인데스크와의 인터뷰에서 셀시우스 네트워크 사태 이후 더 많은 암호화폐 규제가 생겨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셀시우스 네트워크의 최근 출금 동결에 대한 주 정부 차원의 조사가 이어지고 있다. 이러한 움직임이 궁극적으로 연방 차원의 추가 규제 및 감독으로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며 “셀시우스 사태는 한 기업 차원의 문제가 아니다. 암호화폐 산업, 특히 암호화폐 대출 업계 차원의 문제다. 행흐 SEC는 시장의 무결성, 투자자 보호 및 투명성을 더욱 고려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 By CoinN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