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핀센 부국장 “불법활동 연루 월렛, 정부 아닌 기업이 먼저 제재조치 취해야”

  Posted: 2022-05-20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미국 재무부 산하 금융범죄단속네트워크(FinCEN) 부국장 에반젤리스트 알레시오(Alessio Evangelista)가 체이널리시스 LINKS 컨퍼런스에 참석, 암호화폐 월렛이 불법 활동에 사용되는 경우 정부가 이를 블랙리스트로 지정하기를 기다리기보다 선제 제재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전했다. 그는 “문제가 있는 월렛임이 확인될 경우 업체가 선제적으로 적극적으로 이를 블랙리스트에 올려야 한다. 지금의 암호화폐 서비스 제공업체는 해외자산통제국(OFAC)이 지정한 날짜까지 머리 숙이고 기다리는 자세를 취하고 있다. 이는 업체가 충분히 할 수 있는 일이다. 이들은 이러한 신호를 무시함으로써 자신의 명성을 위험에 빠뜨리고 있다”고 강조했다.

– By CoinN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