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자금세탁방지 센터장 “가상자산 혁신 빨라… 규제 샌드박스 도입 필요”

  Posted: 2021-11-26

펑파이신문 등 중국 언론에 따르면 중국 인민은행 자금세탁방지 모니터링 및 분석 센터의 거우원쥔 센터장이 중국 자금세탁방지 고위급 회담에 참석, 가상자산의 규제 샌드박스 도입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규제 샌드박스란 새로운 제품이나 서비스가 출시될 때 일정 기간 동안 기존 규제를 면제, 유예시켜주는 제도를 말한다. 그는 “가상자산이 개인정보보호, 탈중앙화, 익명성, 국경초월 특성 등으로 인해 일부 사람들을 만족케 할 수 있다. 하지만 이와 동시에 자금세탁, 테러자금조달, 불법거래 등의 도구로도 쓰여 왔다. 가상자산은 혁신 속도가 매우 빨라 감독관리에 대한 요구가 더 엄격해지고 있다. 이에 따라 규제 당국은 NFT, 메타버스 등 새로운 가상자산에 대한 규제 정책을 개선해야 한다. 또한 가상자산 발전에 대한 모니터링을 지속하고 감독 책임 분담을 명확히 해야 하며 규제 샌드박스를 통해 가상자산의 본질을 연구해야 한다. 거래 추적 시스템을 구축하고 법 집행 기관, 거래 플랫폼, 해외 금융정보기관과 정보 공유 및 협력을 강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 By CoinN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