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 상원의원 “디파이, 일시적 유행 아니다.. 기술 적극 수용해야”

  Posted: 2021-11-22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호주 상원의원 제인 흄(Jane Hume)이 11월 22일 Australian Financial Review Super & Wealth Summit에서 “디파이(탈중앙 금융)는 호주가 혁신과 경제 발전의 선두주자로 자리를 굳힐 수 있는 큰 기회를 제공한다”고 말했다. 그는 “디파이는 유행이 아니다. 기술은 사라지지 않을 것이기 때문에 신중히 움직이되 두려워해선 안 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블록체인 기술 분야 혁신, 발전을 수용한 훌륭한 사례로 커먼웰스 뱅크(Commonwealth Bank)를 언급했다. 커먼웰스 뱅크는 이달 초 모바일 앱을 통해 10가지 암호화폐 거래를 지원할 것이라고 발표한 바 있다.

– By CoinN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