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라이크, 미국인 대상 보수 BTC 변환 서비스 출시

  Posted: 2021-10-15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라이트닝 네트워크 월렛 잽(Zap) 산하 스타트업인 BTC 월렛 및 뱅킹 서비스 스트라이크(Strike)가 미국 이용자를 대상으로 자신의 보수를 암호화폐로 변환하는 기능을 출시했다. 사용자는 스트라이크의 페이 미 인 비트코인(Pay Me in Bitcoin) 옵션을 통해 보수의 전부 혹은 일부를 비트코인으로 자동 변환할 수 있다. 고용주 측의 비트코인 채택 등 별도의 절차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서비스는 뉴욕, 하와이를 제외한 미국 48개 주에서 사용 가능하다. 지난해 스트라이크는 미국프로풋볼(NFL) 선수 러셀 오쿵(Russell Okung)을 대상으로 급여 BTC 환전 서비스를 제공한 바 있다. 러셀 오쿵은 연봉 1300만 달러 중 절반은 비트코인, 나머지 절반은 달러로 지급 받았다. 한편 스트라이크는 지난 3월 엘살바도르에 BTC 라이트닝 결제 애플리케이션을 출시했다.

– By CoinNess.com

Previous article바이낸스, 선물 ETH/USDT 시스템 오류 관련 배상 조치 발표
Next article美 증시 3대 지수 상승 마감